위치
캠퍼스 선택
더보기 숨기기
Le Cordon Bleu 로고
  1. 캠퍼스 선택
    • 과정 선택
      • 코스 선택
        • 선택하세요
          저는 입니다.
        • 날짜 선택
          • 좌석 수
              선택 확인하기
              • 캠퍼스:
              • 카테고리:
              • 코스:
              • 일자:
              • 여석:
              스쿨백 추가
              • 코스:
              오류가 있습니다.

              지원하기

              프로그램 보기

              인터내셔널 사이트로 돌아가기
              캠퍼스
              정보관리
              더보기 숨기기

              미식, 호스피탈리티, 관광 교육을 우선순위로 매긴 프랑스 외교부 장관

              french ambassadors cocktail Jean Marc Ayrault minister글로벌 네트워크를 선도하는 컬리너리 아트 및 호스피탈리티 매니지먼트 교육기관인 르 꼬르동 블루가 9월 1일 새롭게 확장이전한 파리 캠퍼스에서 대사 주간(Ambassadors’ Week)을 마무리하며 칵테일 파티를 주최했습니다. 이 행사에서 프랑스 외교국제개발부 장관 장-마크 에호(Jean-Marc Ayrault)는 르 꼬르동 블루의 앙드레 꾸엥뜨로(André J. Cointreau) 회장을 따라 파리 캠퍼스 투어를 했습니다.

              장-마크 에호 장관은 대사 주간에 함께 참여했던 외교 사절단 수장들 앞에서 르 꼬르동 블루 학생, 교육팀과 대화를 나누었습니다. 이번 행사에서 에호 장관은 관광 분야에서 지속적인 교육 강화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분명히 미식 분야에 있는 커리어는 프랑스의 우수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고 따라서 프랑스를 더 매력적으로 만드는 일에 기여해야 합니다." 

              이 점에 있어서, 프랑스 외교국제개발부 장관은 르 꼬르동 블루를 비롯하여 이 분야를 이끄는 프랑스 교육 기관들과 특별한 파트너십을 육성하고 있습니다. 이것과 관련하여 그는 파리-일 드 프랑스 국제상업회의소인 ICC와 교육부가 함께 우수한 관광 교육 컨퍼런스를 열었던 기억을 상기시켰습니다. "이 컨퍼런스에서는 관광 분야 교육을 제공하는 주요 학교 및 대학들과의 연계를 강화하자는 논의를 했습니다." 장관의 또 다른 발표는 해외에 있는 프랑스 대사관 주방에서 인턴십 프로그램을 시행하는 것입니다. 장-마크 에호 장관은 이 프로그램에 르 꼬르동 블루 학생들도 지원하라고 초청했습니다. 

              앙드레 꾸엥뜨로 회장과 장-마크 에호 장관의 연설에 이어, 르 꼬르동 블루 셰프들이 내빈들을 맛의 여정으로 이끌며 파리캠퍼스를 서서히 구경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Juan Arbelaez, Fang Jin, Feiyue Bao, Reda Ben Hammida, Luis Machado를 비롯한 르 꼬르동 블루 졸업생들이 여러가지 요리 시연을 선보였습니다. 



              이번 칵테일 파티는 르 꼬르동 블루 총괄셰프이자 컬리너리 아트 디렉터이며 프랑스 장인 MOF로 선정된 Éric Briffard 셰프가 그의 팀 셰프들과 함께 요리제과 학생들의 도움을 받아 준비했습니다. 파티 서비스는 레스토랑 매니지먼트 디플로마 학생들 중 일부가 맡아서 진행했습니다.  

              전문 컬리너리 아트 및 호텔 매니지먼트 프로그램 비디오를 보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 Le Cordon Bleu Paris Culinary Arts
              - Le Cordon Bleu Paris hospitality Management

              Actualités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