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치
캠퍼스 선택
Le Cordon Bleu
  1. 캠퍼스 선택
    • 과정 선택
      • 코스 선택
        • 선택하세요
          저는 입니다.
        • 날짜 선택
          • 좌석 수
              선택 확인하기
              • 캠퍼스:
              • 카테고리:
              • 코스:
              • 일자:
              • 여석:
              스쿨백 추가
              • 코스:
              오류가 있습니다.

              지원하기

              프로그램 보기

              캠퍼스
              정보관리

              - 세계 최고의 미쉐린 3스타 셰프들의 노하우를 가까이에서 볼 수 있는 기회
              - 제철 식재료의 맛과 향을 살리는 요리, 이탈리아 퀴진의 재해석, 중국 전통 요리와 한식의 조화, 식재료의 향을 살리는 아로마틱 요리 등 세계 요리의 최신 트렌드를 선보여

              숙명여자대학교(총장 강정애) 부설 프랑스 요리·제과 교육 기관인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가 5월 2일 (화), 5월 3일 (수) 양일간 미쉐린 3스타 셰프 4명을 초청하여 마스터 클래스를 개최했다.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는 TV조선이 주관하는 ‘2017 서울푸드페스티벌(www.seoulfoofest.co.kr)’ 행사에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참여했다. 세계 정상급 셰프들을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로 초청, 그들의 기술과 조리법을 일반 및 요리 업계 관계자들에게 소개하였다.

              5월 2일에는 네덜란드의 국가대표 셰프로 칭송 받고 있는 미쉐린 3스타인 야곱 장 보어마 (Jacob Jan Boerma)셰프가 시연을 진행했다. ‘제철 식재료의 맛과 향을 살리는 요리’ 라는 주제 아래 다양한 허브와 향신료, 제철 식재료를 사용한 가든 샐러드와 사과와 훈제 연어를 곁들인 네덜란드식 아스파라거스 요리를 선보여 많은 호응을 받았다. 특히 야곱 장 보어마 셰프는 시연수업 직전, 서울 근교의 산에서 직접 한국의 꽃과 허브를 채취하여 한국의 재료를 이용한 가든 샐러드를 선보여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연어를 네덜란드 방식으로 손질하는 다양한 방법과 함께, 연어 저온조리법을 통해 부드럽고 촉촉한 식감을 살리는 자신의 비법을 소개하였다. 또한 참석자들이 맛볼 수 있도록 시식을 진행하였다.

              5월 3일에는 이탈리아 요리를 현대식으로 재해석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미쉐린 3스타, 하인즈 벡(Heinz Beck) 셰프가 직접 대합과 파슬리 소스를 이용한 스파게티와 함께 라즈베리와 티 크림을 곁들인 아이스볼을 시연했다. 토마토를 베이스로 이용하였음에도 불구하고, 토마토 특유의 붉은색이 나지 않고, 다른 식재료들의 색을 살릴 수 있는 토마토 워터를 이용한 조리법을 참석자들에게 소개하였다. 또한 하인즈 벡 셰프의 레스토랑의 대표 디저트인 라즈베리와 티 크림을 곁들인 아이스 볼을 시연하였다. 참석자들에게 시식을 제공, 쉽게 맛볼 수 없는 메뉴를 직접 먹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였다.

              또한 창의적인 분자요리의 대가이자 “마스터 셰프 캐나다” 라는 요리 프로그램을 통해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진 홍콩의 앨빈 렁 셰프는 중국 전통요리와 한국 요리를 접목한 퓨전 요리를 선보였다. 이번 클래스에서는 그의 레스토랑, Bo Innovation 의 스타일로 재현한 김치 아이스크림, 팬케익 그리고 전복 비빔밥을 시연하였다. 세계 각국의 다양한 재료에 높은 식견을 갖춘 앨빈렁 셰프는 닭 육수와 대추 가루, 진(Gin)을 이용한 삼계탕 마티니, 백김치와 이용한 분자 요리등 국경을 넘나드는 새로운 맛을 창조하는 방법을 선보여 참석자들이 감탄하였다.

              독일의 미쉐린 3스타, Farm to Table의 원조 셰프로 명성이 자자한 토마스 뷰너(Thomas Buhner)셰프는 “식재료의 향을 그대로 살리는 아로마틱 요리”라는 주제 아래, 파슬리, 뮤슬리를 곁들인 건강한 오트 아이스크림을 시연하며 자연 그대로의 건강한 맛을 새로운 식감으로 재해석한 요리를 보여주었다. 또한 그의 레스토랑 라비”La vie”의 대표 디저트인 “플러피 덕(Fluffy duck)”도 만드는 과정부터 차근차근 소개했다.

              이번 마스터 클래스에서는 하인즈 벡 셰프의 대표 디저트 1 가지 품목과 토마스 뷰너 셰프의 2가지 시연 품목을 직접 시식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하여, 참석자들이 쉽게 접할 수 없는 스타 셰프들의 음식을 직접 먹어볼 수 있었다.

              세계적인 요리학교로 전통과 명성을 자랑하는 르 꼬르동 블루는 1895년 10월 15일 프랑스 파리에서 첫 요리 시연수업을 진행하며 공식적으로 개원했다. 이후, 현재까지 전 세계 20개국 35개 이상의 캠퍼스를 운영하며 매년 20,000명 이상의 외식산업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다.

              현재, 한국 공식 캠퍼스인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를 비롯하여 파리, 런던 등 전 세계 르 꼬르동 블루를 졸업한 한국 동문은 현재 3,500여명으로 추산되며 경희대학교 조리외식경영학과의 최수근 교수가 현재 한국지부의 동문회장을 맡고 있다. 다큐멘터리 ‘누들로드’와 ‘요리인류’를 만든 KBS 이욱정PD, 노보텔 앰버서더 부산의 강용 회장, 요리 서바이벌 프로그램 출신의 셰프 국가비까지 수많은 동문들이 국내외 외식산업과 음식문화를 이끌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신청 및 문의: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www.cordonbleu.co.kr , 02-719-6961~2)

              뉴스 & 이벤트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TOP